‘강남 vs 비강남’ 둘다 겪어본 현직 교사의 일침

격차가 더 벌어지면 벌어졌지

좁아질일은 없을듯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